본문 바로가기
해외여행

꽃보다청춘 스토르퀴르 게이시르 꽃보다 청춘 아이슬란드 2회 Strokkur Geysir 간헐천

by 낯선.공간 2016. 1. 9.
반응형
꽃보다 청춘 아이슬란드 2회애서 쓰리스톤즈는 아이슬란드에 도착해서 렌트한 기아차 씨드를 렌트해서 굴포스로 향한다.

꽃보다 청춘 아이슬란드에서 굴포스로 가는 길에 스토르퀴르 게이시르에 방문한다.

꽃보다 청춘에서 쓰리스톤즈가 목적지로 삼은 굴포스 폭포와 스토르퀴르 게이시르.

그리고 조정석이 그냥 지나쳐 버린 싱벨리어 국립공원 이 세 곳의 관광지가 서로 원형으로 보고 있다고 해서 골든 서클이라고 불리는 관광지다.

아이슬란드의 수도 레이캬비크에서 1시간 반 정도 거리.
스토르퀴르 게이시르는 간헐천으로 4분내지 8분마다 15에서 30미터의 물줄기를 뿜어 올린다.

조정석은 이 스토르퀴르 게이시르가 정성환이 방구를 뀌는 것 같다고 했다.
활화산이 발달한 아이슬란드는 이런 지형적 특성으로 지열을 이용한 난방이 발달해 있다고 한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