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내여행/맛집

`짜장면 2천원 착한가격 양천구 착한가게 신월동 맛집 홍콩반점

by 낯선.공간 2021. 6. 8.
반응형

[맛즐] 점심식사를 차려먹기 귀찮아서 집 뒤에 있는 밥 줘라는 식당을 가려고 나왔어요.

밥 줘라는 식당도 저렴하긴 한데…최근에 3800원에서 5천원으로 가격이 올랐더랬죠.

5천원도 사실 엄청 저렴한 가격이긴 한데, 3800원이라는 파괴력에 비할 바는 못되었죠.

오며 가며 우연히 보아왔던 짜장면 2천 원짜리 식당이 기억이 나서 한 번 먹어보자며 갔습니다.

가게 이름도 몰랐었는데요.

그냥 저희 부부는 2천 원짜리 자장면집이라고 불렀는데요.

상호가 있긴 있더군요. 

무려 홍콩반점.

가게 내부에 테이블은 꽤 많지만, 식당 자체가 작아서 다닥다닥 붙어 앉아야 합니다.

저희는 12시 정각 즈음에 도착했는데, 이미 어르신 몇 분이 식사 중이더군요.

시간이 갈수록 혼자서 식사하러 오는 주변 직장인들이 몇몇 분 계시더군요.

솔직히 2천원짜리 자장면이라 해서 크게 별로 기대는 안 했습니다.

저는 면을 먹으면 금방 배가 꺼질 것 같아서 조금 비싸긴 했지만 짬뽕밥을 주문했습니다.

짬뽕밥 가격은 위 사진에서 보다시피 무려 4천 원이나 합니다.

이 곳에서나 무려 4천 원이지…

어느 중국집에서 짬뽕밥을 4천 원에 먹을 수 있겠어요?

여기서 제일 비싼 음식 ㅋㅋ

짬뽕은 3천 원입니다.

뭔가 허접해 보이지만…

짬뽕밥의 짬뽕 국물은 정말 맛있습니다.

색만 보면 별로 안 매워 보이지만, 매콤하고 칼칼합니다.

밥은 무려 국산입니다.

양도 제법 많습니다.

아니 다른 데서 파는 것과 양이 같다고 보면 됩니다.

2천 원짜리 자장면입니다.

20년 전의 맛은 아니지만 적어도 10년 전 정도의 맛은 납니다.

아주 달달하지 않고 적당히 짭조름합니다.

2천 원이라는 가격을 생각하면 정말 맛있습니다.

저희 집 앞에 역시 배달을 하지 않는 중국집이 있지만… 거긴 비싼데 맛없거든요.

이 집 역시 배달을 하지 않지만 가격 대비 맛은 괜찮습니다.

신월 맛집이라고 과감히 추천하기는 힘들겠지만, 근처 분들이라면 가끔 드시기에는 괜찮을 듯합니다.

짬뽕에는 해물이 많이 들어가진 않았습니다만…

나중에 포스팅할 기회가 있겠지만, 저번 주에 당진에서 유명하다는 해물 항아리 짬뽕 맛집을 다녀온 적이 있는데요.

무려 2만 원이나 받는 항아리 짬뽕에 진주담치만 잔뜩 들어 있고, 해물이 거의 안 들어 있던 것과 비교하면 차라리 여기에 들어 있는 해산물 량이 훨씬 많을 것 같네요.

가격도 1/7밖에 안 되는 가격에 말이죠.

바지락은 딱 저 정도 들어 있습니다.

칠레산 오징어 살이 2조각.

그리고 낙지 조각이 좀 더 들어 있었습니다.

가격이 워낙 착해서 양천구 지정 착한 가격 착한 가게입니다.

가격이 워낙 착하다 보니…

카드결제 시에는 500원씩 추가되는 것은 아쉽습니다만… 충분히 이해할만한 가격입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가게가 작아서 추레해 보이지만, 내부는 오래되고 별거 없어도 상당히 깔끔하게 청결하게 유지되어 있는 것이 놀랍습니다.

 

홍콩반점 전화번호 : 02-2605-1471 중화요리 | 상세 서울 양천구 신월동 126-22

 

 

반응형

댓글0